자유게시판
커뮤니티 > 자유게시판
7월 달력 덧글 0 | 조회 57 | 2017-07-05 00:00:00
관리자  

    7월 달력 / 글 그림 平田 윤병두尹炳斗

    굵은 빗방울에
    

    씻기운 창문을 여니

    산천과 도시가

    목욕을 한듯,,,

    공기도 풍경도

    신선해 보이는 비개인 날..

    벽에 걸린 달력

    두께 반으로 줄었음은

    어느덧 이해도 반이 기울었나 보다.

    하루쯤 있어도 좋을듯한

    붉은 글씨가 없은 7월 달력

    소서 대서 초복 중복의 7월

    찌는 태양과 거친 폭우의 계절

    산과 바다가 유혹하고

    과일이 굵어가는 낭만의 계절이기도 하다.

    푸른 파도 배경의 멋들어진 모델의

    7월 달력을 보다가

    나는 문득

    가을의 풍성한 수확을 기대하며

    논밭에서 허리를 굽힌 주름진 얼굴을 떠올리고

    실내 냉방기를 끄고 부채를 찾아 손에 들었다.

    나는 지금 매미 소리 요란한

    시골 원두막위로 시간 여행을 한다.

    ..............................................................................

    7月のカレンダー/平田 尹炳斗作// 翻訳:大和田 晴美

    大きな雨粒に洗い流された窓を開けてみると

    山川と都市がまるで沐浴をしたような・・・

    空気も風景も新鮮に見えてくる雨上がりの日・・・

    壁掛けのカレンダー

    厚さも半分に減り

    もはや一年の半分が過ぎ去ってしまった

    一日くらいあってもよさそうなのに

    赤い文字が全くない(*1) 7月のカレンダー

    小暑 大暑 初伏 中伏 の7月

    灼熱の太陽と暴雨の季節

    山と海の誘惑があり

    果物が実る浪漫の季節でもある

    青い波を背景にした7月のカレンダーを見るうち

    ぼくはふと

    秋の豊作を期待し水田で腰を曲げ働く

    皺くちゃの農民の顔を思い浮かべる

    室内の冷房を切り団扇を手にしたぼくは

    蝉の鳴き声で騒がしい田舎の草小屋へ

    時間旅行に出かける


 

 

 



 
닉네임 비밀번호 코드입력